beta

네임 Solstice 턴테이블

최근 디지털 스트리밍 관련 모델을 통해 대중들에게 익숙한 영국 메이커 네임오디오. 이 외에 앰프와 스피커에 이르기까지 네임오디오의 라인업은 그 역사만큼이나 풍부하다. 최근엔 라인업에 턴테이블까지 추가하면서 더욱 풍성한 라인업 확장을 꾀하고 있는 모습이다.

하지만 네임오디오에게 턴테이블 관련 모델이 처음은 아니다. 엘피를 오래 들어왔고 영국산 턴테이블에 익숙하다면 린 LP12를 모를 리 없다. 역사상 최고의 턴테이블 열 개를 꼽으라면 한상 상위에 랭크되는 턴테이블이니까.

바로 그 린 LP12를 위해 네임오디오가 톤암을 개발해 출시한 적이 있다. 다름 아닌 Aro 톤암이다. 게다가 LP12에 사용할 목적으로 개발한 아마겟돈 전원부까지. 지금은 경쟁 브랜드로서 공존하지만 과거엔 서로 이렇게 상생하면서 제품을 개발하기도 했다.

네임 Solstice
네임 Solstice 턴테이블

네임 Solstice

그런 네임오디오가 숙원을 풀려는 것일까? Solstice라는 턴테이블을 출시한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그 옛날의 Aro 톤암 그리고 Equinox라는 이름의 MC 카트리지까지 베일을 벗었다. 최근 뉴스 중 가장 신선한 뉴스가 아닐 수 없다. 사실 네임오디오는 턴테이블 관련 여러 특허를 가지고 있다. Aro 같은 톤암을 봐도 아무나 만들 수 있는 흔한 톤암이 아니란 것에서도 알 수 있다.

그리고 이번엔 독일의 한 아날로그 엔지니어와 함께 약 2년 이상 개발을 통해 스페셜 에디션으로 출시한 것이 Solstice다. 턴테이블은 벨트 드라이브 방식에 모터는 24V DC로 작동하며 옵티컬 피드백 방식으로 속도가 조정되는 방식이다. Aro는 텅스탠과 카본 하이브리드. 함께 협업해 개발한 브랜드가 어딘지는 비공개. 심증이 가는 메이커는 있는데 확증은 없다. 궁금하다.

이 외에도 MC 카트리지의 경우 마이크로라인 스타일러스를 채용한 MC 카트리지 외에 전용 포노앰프 NVC TT와 역시 전용 전원부 NPX TT 등을 함께 출시한다. 더불어 전용 액세서리 툴 셋트와 엘피와 네임오디오의 역사를 다룬 책까지 포함한 스페셜 에디션이다. 총 500세트만 한정 생산하며 가격은 16,000파운드. 앞으로 네임오디오가 개척해나갈 아날로그 라인업이 기대된다.

Comments

Latest Articles

오토폰 Verismo

카트리지는 보기엔 작고 단순해보이지만 그 작은 사이즈 안에 초정밀 기술이 필요한 소자들이

More Articles

오토폰 Verismo

카트리지는 보기엔 작고 단순해보이지만 그 작은 사이즈 안에 초정밀 기술이 필요한 소자들이 배치되어 있다. 그

루민 P1

린을 필두로 네트워크 플레이어가 하이파이 시스템으로 들어오면서 디지털 소스기기에 태풍이 몰아치던 시절이 있었다. 기존에 네트워크

프리마루나 EVO300 Hybrid

하이브리드 진공관 앰프는 역사적으로 상당히 많은 브랜드가 도전해왔다. 오디오리서치와 BAT, 카운터포인트 등이 프리앰프에 하이브리드 진공관

나드 C700 스트리밍 앰프

나드에서 새로운 네트워크 스트리밍 앰프를 발표했다. 이름은 C700으로 디자인은 기존의 M10과 유사하지만 출력을 조금 낮추는

코드 일렉트로닉스 Annie

영국 코드 일렉트로닉스에서 소형 데스크탑 인티앰프를 출시한다. 여타 코드 제품들과 마찬가지로 알루미늄을 CNC 절삭 가공한

나드 C399

최근 M10 및 M33 등을 통해 스트리밍 앰프 설계의 새로운 기준을 마련한 나드 일렉트로닉스가 신제품

LG 엑스붐 360

LG에서 새로운 형태의 스피커를 출시했다. 이름은 엑스붐(XBOOM) 360. 컨슈머 제품, 특히 블루투스 스피커 치곤 디자인이

펜더 X Mo-Fi 턴테이블

펜더라고 하면 설립자 레오 펜더의 이야기로 거슬러 올라가야하지만 사실 펜더는 스트라토캐스터나 텔레캐스터 같은 기타로 유명하다.

오디오 리서치 I/50

오디오 리서치의 본격적인 라인업 리노베이션 작업이 시작된 듯하다. 지난해 매킨토시 그룹을 떠나 TWS 엔터프라이즈 산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