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사이러스 X BluOS

cyrus one

영국 사이러스 오디오는 한 때 네임오디오, 린, 쿼드, 오디오랩과 함께 영국을 대표하는 하이파이 오디오 메이커였다. 특히 사이러스는 합리적인 가격대에 수납이 쉬운 사이즈와 사용 편의성으로 커다란 인기를 구가했다. 국내에서도 인기가 높안 같은 영국의 스펜더, 하베스 등 BBC 계열 스피커와 멋진 커플링을 이루곤 했다.

cyrus bluos 1

하지만 한동안 사이러스는 잠잠했다. 종종 신제품을 발표하긴 했지만 과거 함께 영광을 얻었던 메이커들과 달리 시대의 조류에 적응하지 못하는 모양새였다. 특히 시디의 시대 이후 불어닥친 네트워크 스트리밍 기능을 제대로 제품군에 녹여내지 못했다. 최근 새로운 매니징 디렉터 닉 클락은 이런 상황을 타계하기 위해 결단을 내린 듯. 바로 현재 최고 수준의 네트워크 스트리밍 플랫폼 BluOS를 가지고 있는 렌브룩과 파트너쉽을 체결했다.

cyrus bluos

이미 BluOS는 렌브룩 산하의 블루사운드는 물론 NAD 등과 협업해 빼어난 네트워크 스트리밍 플랫폼을 구축해오고 있다. 물론 대중들의 호응 속에 꾸준히 업데이트되며 승승장구하고 있는 상황. 스마트폰, 태블릿은 물론 데스크탑 전용 앱을 통해 BluOS는 24/192 고해상도 음원을 재생할 수 있는 전천후 스트리밍 플랫폼이다. 아마도 향후 사이러스가 출시한 디지털 소스기기 개발에 박차를 가할 포석으로 보이는데 어떤 제품이 출시될지 기대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ortofon century tt

오토폰 100년의 결실

simonaudiolab thumb

사이몬 시청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