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2L : 더 노르딕 사운드

노르웨이에 소재한 고음질 레코딩 전문 레이블로서 주로 자국 내 작곡가들의 작품을 녹음해 선보이고 있다. 연주자 또한 자국 내의 유능한 뮤지션을 기용해 노르웨이 특유의 신비로운 분위기가 물씬 풍긴다. 특히 서라운드 사운드 레코딩의 성과는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 그래미 어워드 레코딩 부문에서 다수 노미네이트되기도 했다.

고음질을 추구하는 레이블답게 출시하는 포맷도 다양한데 독보적인 레코딩 프로세스와 노련한 엔지니어들의 노력 덕분이다. 2L은 우선 24bit/352.8kHz DXD 포맷으로 녹음한 후 이를 가지고 이를 여러 포맷으로 변환해 출시한다. 레코딩에도 DPA 마이크, AD 컨버터로는 현존 최고 수준의 장비 중 하나인 머징 테크놀로지의 제품을 사용하는 등 음질에 사활을 걸고 있다.

음원 서비스도 활발하다. 24bit/96kHz 또는 24bit/192kHz, DSD 등의 포맷의 서비스하기도 하지만 타이달 등 온라인 음악 서비스를 통해 MQA로 스트리밍이 가능하다. 하지만 무엇보다 백미는 이들이 발매하고 있는 하이브리드 SACD 및 퓨어 오디오 블루레이다. 더불어 최근엔 하이브리드 SACD의 한 쪽 레이어를 MQA 시디로 제작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모두 멀티채널로 녹음한 음원이므로 멀티채널은 물론 스테레오 마스터로 살아 꿈틀거리는, 생생한 음장감을 만끽할 수 있다.

http://www.2l.no/

the nordic sound 2l audiophile reference recordings 2009 3

Comments

Latest Articles

오토폰 Verismo

카트리지는 보기엔 작고 단순해보이지만 그 작은 사이즈 안에 초정밀 기술이 필요한 소자들이

More Articles

애플, 프라임포닉 인수

애플뮤직이 거대한 사용자층과 다양한 음악 데이터를 자랑하는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클래식 음악 쪽이 빈약한 것도

비틀즈 50주년 기념

비틀즈 앨범 중 가장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앨범을 꼽으라면 가 아닐까. 이미 보다 이전에

SAM 재즈 레코드

몇 년 전부터 SAM 레코드라는 재발매 레이블이 발매한 엘피들이 눈에 띄었다. 마일스 데이비스의 영화음악 <사형대의

뱅가드 스토리

과거 1950~60년대 포크 음악이나 클래시컬 음악을 즐겨 듣는 사람이라면 뱅가드 레코드를 기억할지도 모른다. 1950년에 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