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마시모, 사운드 유나이티드 인수

SoundUnited Masimo

여러 분야의 기업들 사이에 인수, 합병은 흔한 일이다. 하이파이 오디오 분야도 이러한 인수, 합병이 언제부턴가 가속화되어 몇 년에 한 번씩 새로운 소식이 들려오곤 한다. 또한 일반에겐 알려지지 않았으니 실제 알고 보면 우리가 알고 있는 많은 하이파이 오디오 메이커들이 독립적인 기업이 아닌 커다란 기업 자본 아래서 운영되고 있는 걸 알 수 있다.

최근 수년 간 가장 이슈가 된 인수, 합병은 아무래도 사운드 유나이티드의 B&W 인수 그리고 클라세 인수 소식이었을 것이다. 미국의 커다란 브랜드 그룹 사운드 유나이티드는 이 분야의 큰 손으로 활약하면서 데논, 마란츠 등에 이어 영국, 북미 하이파이 오디오 메이커들을 인수해왔다. 파이오니아 등을 보유한 온쿄의 인수에도 참여했지만 결국 포기하면서 최근 온쿄는 상장 폐지되기도 했다. 그리고 최근 또 흥미로운 소식이 전해졌다.

masimo

다름 아닌 병원 및 가정 환경에서 사용 가능한 의료기기의 개발, 제조, 판매 회사 마시모 코포레인션이 사운드 유나이티드를 인수한다는 소식이다. 캘리포니아에 기반을 둔 의료 회사인 마시모가 사운드 유나이티드를 인수한 마시모의 설립자 겸 회자인 조 키아니는 “오랫동안 사운드 유나이티드 브랜드의 자랑스러운 소유자였으며 차세대 기술 진화를 통해 브랜드를 관리하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합니다”라고 말했다. 의료, 군사, 항공 등 첨단 기술을 수혈받아 하이엔드 메이커로 도약한 메이커는 종종 있어왔지만 이러한 인수, 합병은 처음 있는 일. 앞으로 사운드 유나이티드의 미래가 궁금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aurender n20 thumb

디지털 음원 재생의 신세계

DAFT

엘피로 즐기는 일렉트로닉